<관자(管子)> 제05권 제15편 중령(重令): 명령의 중시


관중: 관자(管子)를 읽고 각 편별 구절과 음독, 한글번역을 정리한다. 전체 구절과 상세 해설은 책을 참조해야 한다.



凡君國之重器莫重於令 / 범군국지중기막중어령

나라를 통치하는 방법 가운데 명령보다 중요한 것이 없다.


令重則尊君 尊君則國安 / 영중즉존군 존군즉국안

명령이 중시되면 군주가 존엄하고, 군주가 존엄하면 나라가 안정된다.


令輕則君卑 君卑則國危 / 영경즉군비 군비즉국위

그러나 명령이 경시되면 군주가 미약하고, 군주가 미약하면 나라가 위태롭다.


故安國在乎尊君 尊君在乎行令 / 고안국재호존군 존군재호행령

그러므로 나라를 안정되게 하는 것은 군주를 존엄하게 하는데 있고, 군주를 존엄하게 하는 것은 명령을 시행하는 데 있으며,


行令在乎嚴罰 / 행령재호엄벌

명령을 시행하는 것은 형벌을 엄격하게 집행하는 데 있다.


罰嚴令行 則百吏皆恐 / 벌엄영행 즉백리개공

형벌이 엄격하고 명령이 시행되면 모든 관리가 두려워 하나,


罰不嚴 令不行 則百吏皆喜 / 벌불엄 영불행 즉백리개희

형벌이 엄격하지 않고 명령이 시행되지 않으면 모든 관리가 희희낙락거린다.


故明君察於治民之本 本莫要於令 / 고명군찰어치민지본 본막요어령

그래서 현명한 군주는 백성을 다스릴 때그 근본이 명령보다 중요한 것이 없음을 잘 알고 있다.


故曰 虧令者死 益令者死 不行令者死 留令者死 不從令者死 / 고왈 휴령자사 익령자사 불행령자사 유령자사 부종령자사

그러므로 "명령을 함부로 삭제한 사람은 사형에 처하고, 명령을 함부로 첨가한 사람은 사형에 처하고, 명령을 시행하지 않은 사람은 사형에 처하고, 명령을 지연시키는 사람은 사형에 처하고, 명령을 따르지 않는 사람은 사형에 처한다"고 한다.


五者死而無赦 惟令是視 / 오자사이무사 유령시시

이 다섯 가지는 용서하지 않고 사형에 처하며 오직 명령대로 한다.


故曰 令重而下恐 / 고왈 영중이하공

그러므로 "명령이 중시되면 신하와 백성이 두려워한다"고 하는 것이다.



………



爲上者不明 令出雖自上 而論可與不可者在下 / 위상자불명 영출수자상 이론가여불가자재하

군주가 현명하지 못하면 군주가 명령을 내려도 가可·불가不可를 신하들이 논한다.


夫倍上令以爲威 則行恣於己以爲私 百吏奚不喜之有 / 부배상령이위위 즉행자어기이위사 백리해불희지유

무릇 군주의 명령을 위배하여 자신의 권위로 삼으면 제멋대로 행동하여 자기 뜻대로 하니, 모든 관리가 어찌 희희낙락거리지 않겠는가?


且夫令出雖自上 而論可與不可者在下 是威下繫於民也 / 차부령출수자상 이론가여불가자재하 시위하계어민야

또 군주가 명령을 내려도 가·불가를 신하들이 논하면, 이는 그 권위가 신하에게 견제되는 것이다.


威下繫於民 而求上之毋危 不可得也 / 위하계어민 이구상지무위 불가득야

권위가 신하에게 견제되면서 군주가 위태롭지 않기를 바랄 수 없다.


令出而留者無罪 則是敎民不敬也 / 영출이류자무죄 즉시쇼민불경야

명령을 내렸는데 (이것을) 지연하는 사람의 죄가 인정되지 않으면, 이는 백성에게 군주를 존경하지 말라는 것이다.


令出而不行者毋罪 行之者有罪 是皆敎民不聽也 / 영출이불행자무죄 행지자유죄 시개교민불청야

명령을 내렸는데 (이것을) 시행하지 않는 사람에게는 죄가 없고 시행하는 사람에게 죄가 있다고 하면, 이는 백성에게 군주의 명령을 듣지 말라는 것이다.


令出而論可與不可者在官 是威下分也 / 영출이론가여불가자재관 시위하분야

명령을 내렸는데 이에 대해 가와 불가를 논하는 백관이 있으면, 이것은 권위가 신하들에게 분산된 것이다.


益損者毋罪 則是敎民邪途也 / 익손자무죄 즉시교민사도야

명령을 첨가하거나 삭제하는 사람의 죄가 인정되지 않으면, 이는 백성들에게 부정한 길을 일러주는 것이다.


如此 則巧佞之人 將以此成私爲交 / 여차 즉교영지인 장이차성사위교

이렇게 되면 교활하고 아첨하는 사람이 이것을 사리를 꾀하는 수단으로 삼아 서로 교류할 것이다.


比周之人 將以此阿黨取與 / 비주지인 장이차아당취여

사사로이 어울리는 무리들은, 이것을 도당을 만드는 수단으로 삼아 같은 무리끼리 모일 것이다.


貪利之人 將以此收貨聚財 / 탐리지인 장이차수화취재

탐욕스런 무리들은 이것을 수단으로 삼아 재산을 모을 것이며,


懦弱之人 將以此阿貴富事 / 유약지인 장이차아귀부사

겁 많고 나약한 무리들은 이것을 수단으로 삼아 권력 있고 부유한 사람에게 아부할 것이다.


便辟伐矜之人 將以此買譽成名 / 편벽벌긍지인 장이차매예성명

군주의 곁에서 총애를 받거나 허영심에 사로잡힌 무리들은 이것을 수단으로 삼아 명예를 사고 명성을 얻을 것이다.


故令一出 示民邪途五衢 / 고령일출 시민사도오구

그러므로 명령을 내린 뒤 사람에게 다섯 가지 부정한 길을 가르쳐 주고도,


而求上之毋危 下之毋亂 不可得也 / 이구상지무위 하지무란 불가득야

군주가 위태롭지 않고 신하가 난을 일으키지 않기를 바랄 수 없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